성남FC, ‘신형 엔진’ 포항 김동현 영입하며 중원 보강

- 포항 유스 출신, 탄탄한 기본기와 날카로운 패싱 능력이 강점으로 미래 촉망되는 유망주.

이경희기자 | 기사입력 2019/01/03 [13:50]

성남FC, ‘신형 엔진’ 포항 김동현 영입하며 중원 보강

- 포항 유스 출신, 탄탄한 기본기와 날카로운 패싱 능력이 강점으로 미래 촉망되는 유망주.

이경희기자 | 입력 : 2019/01/03 [13:50]

 

▲     © 탄천뉴스


성남이 포항에서 미래가 촉망되는 미드필더 김동현을 영입하며 팀의 중원을 보강했다.

 

포항 유스 출신으로 지난 해 우선지명으로 포항 입단 후 바로 광주로 임대된 김동현은 2018시즌 전 경기에 출장, 35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주전으로 활약했다. 데뷔 시즌임에도 일찌감치 프로 적응을 마친 김동현은 중앙 미드필더 자원으로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한 수비 능력은 물론, 넓은 시야를 활용한 패스 전개 능력이 발군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1997년생의 김동현은 청소년 대표로 2016 AFC U-19 챔피언십 예선 4경기에 나섰으며, 지난 해 김학범 감독의 부름을 받아 U-23 대표팀 전지훈련에도 소집되는 등 국가대표로도 활약중인 선수로 2020 도쿄올림픽 출전 가능성도 있는 유망주다.

 

김동현은 새로운 팀에 합류하게 되어 굉장히 설렌다. 비시즌기간 동안 착실하게 준비해서 K리그1 무대에서도 내 가치를 증명해 보이고 싶다는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동현은 메디컬테스트를 마친 뒤 팀에 합류했으며, 141차 동계 전지훈련지인 태국 치앙마이로 떠나 내년 시즌을 대비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