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호 성남시의원“이재명 전 성남시장 당시 특정 기업과의 MOU 파기” 촉구

이경희 | 기사입력 2018/12/05 [11:29]

유재호 성남시의원“이재명 전 성남시장 당시 특정 기업과의 MOU 파기” 촉구

이경희 | 입력 : 2018/12/05 [11:29]

 

▲     © 탄천뉴스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유재호 의원은 5일 성남시의회 5분 발언에서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퇴임 바로 직전에 엔씨소프트 사와 체결한 MOU(판교 구청 예정 부지 관련) 파기를 주장하였다.

 

유재호 의원은 MOU의 문제는 성남시 소유의 부지를 특정 기업에게 공매가 아닌 수의계약으로 넘겨주려 한다는 점이라며 성남시에 MOU 원문을 요청했으나 3달이 넘은 지금 시점에도 검토가 필요하다는 이유로 받지를 못하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유 의원은 성남시는 기업과의 상호 신뢰 비밀유지 조항을 이유로 MOU 원문을 공개하고 있지 않다.”성남 시민의 재산을 특정 기업이 매수 의향을 보인다고 시민의 대표인 시의원들이 내용을 파악할 수도 없는 MOU를 맺는 다는 것은 상식을 뛰어넘는 시행정이라고 하였다.

또한 이제 성남시는 밀실행정을 지양해야 하고 이런 의혹스러운 MOU는 당장 파기해야 한다.”라고 촉구하였다.

 

판교 임시공영주차장 부지는 원래 판교분구를 대비해 청사를 건설하기 위한 공공부지였다. 현재는 인근지역 주차난 해소를 위해 성남시가 임시공영주차장으로 활용중이다.

해당 부지는 일반상업지역으로 변경되었으며, 20182월 성남시와 엔씨소프트 사는 글로벌 R&D센터 건립 MOU를 체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