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신흥역 일대에 ‘청년지원센터 1호’와 복합문화공간 내년 3월에 설치·운영

성남시-㈜리미티리스오브챌린지-한국지역난방공사 협약

이경희 | 기사입력 2018/11/28 [18:18]

성남시 신흥역 일대에 ‘청년지원센터 1호’와 복합문화공간 내년 3월에 설치·운영

성남시-㈜리미티리스오브챌린지-한국지역난방공사 협약

이경희 | 입력 : 2018/11/28 [18:18]

성남시 수정구 신흥역 일대에 내년 3월 성남시 청년지원센터 1호가 설치되고, 지하철 연결 통로엔 청년들의 복합문화공간이 마련된다.

 

성남시는 1128일 오후 230분 시청 9층 상황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정일수 리미티리스오브챌린지 대표이사,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지원센터 설치·운영에 관한 3자 간 협약식을 했다.

 

협약에 따라 신흥역 롯데시네마 타워 건설사인 리미티리스오브챌린지는 지하 6~지상 11, 건물 바닥면적 2394규모의 건물을 준공한 뒤 지하 1층의 112규모(시가 9억원 상당)를 성남시에 기부한다.

 

▲  성남시-㈜리미티리스오브챌린지-한국지역난방공사 협약식  © 탄천뉴스


성남시는 기부받은 공간에 청년지원센터를 설치해 청년들에게 세미나, 스터디룸 등의 공간을 지원한다. 스스로 이슈를 발굴하고, 청년 정책 제안 등을 해 해결책을 찾아 나가는 장으로 활용한다.

 

신흥역으로 연결되는 지하광장에는 복합문화시설을 설치해 청년들이 무대공연 등을 하면서 지역주민과 소통하는 공간으로 사용하게 된다.

 

이와 함께 시는 9900만원을 들여 신흥역 성남중앙지하상가의 15개 점포를 리모델링해 청년가게, 청년예술창작소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청년지원센터에서 에너지와 관련한 공공·민간의 취업상담소를 정기적으로 운영해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원한다.

 

이번 협약은 3개 기관·기업이 청년들의 노동권익 보호와 일자리 창출, 지역상권 활성화에 뜻을 같이해 성사됐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성남시 청년지원센터는 기업과 공공기관, 청년 모두 윈-윈 하는 공간이자 분산된 청년 활동을 집결하는 구심점이 될 것이라면서 청년지원센터를 2, 3호로 확대해 청년이 당당한 희망도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청년 스마트 시티 성남을 만들어나가는 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