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헌 광주시장, 문희상 국회의장 만나 시급한 지역현안 협의

이경희 | 기사입력 2018/11/27 [21:21]

신동헌 광주시장, 문희상 국회의장 만나 시급한 지역현안 협의

이경희 | 입력 : 2018/11/27 [21:21]

 

▲   신동헌광주시장은 박희상국회의장을 만나 주요현안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신동헌 광주시장은 지난 23일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을 만나 지방도 325호선 초월물류단지 중부IC 개설 사업등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당위성을 설명하고 국비 지원 등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 신 시장은 초월물류단지 입지로 유발교통량 증가 및 광주IC, 곤지암IC 연계되는 교통체계 미흡, 교통혼잡은 물론 대형차량 진·출입시 지반 흔들림 등 시민의 생존권도 위협당하고 있다문제를 신속히 해결하기 위해 지방도 325호선 초월물류단지 중부 IC개설 사업과 관련 고속도로 연결허가 조속 승인 및 국비 지원을 해 달라고 건의했다.

 

또한, 독립운동의 핵심인물이자 우리나라 민주주의의 상징인 해공 신익희 선생의 뜻을 기려 해공 신익희 기념교육관 건립’(가칭)을 위한 국비 지원과 심각한 교통제증 해결을 위한 국지도 57호선 태재고개 확장’, ‘국도 43·45호선 대체 우회도로 개설사업을 중앙정부의 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21’25)계획에 반영해 조속한 사업추진이 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

 

이에 대해 문 의장은 논의된 사업들의 시급성과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며 사업이 빠른 시일 내에 원만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 시장은 앞으로도 경기도 및 중앙부처 등을 지속적으로 방문해 지역현안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