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환경교육/청소년문화/예술여성정치경제행정사회/복지보건/의료사건/사고스포츠/레저인물동정
전체기사
인사/부음/동정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편집  2018.07.22 [04:05]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
이재철 부시장 취임 첫 행보는 ‘현장’
성남시의 주요 사업 진행되는 지역 현장 9곳 찾아
기사입력: 2017/12/08 [22:20]  최종편집: tcnews.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탄천뉴스

▲ 이재철 부시장이 12월 6일 분당~수서간 고속화도로 공원화 사업 현장에서 공사장 안전 조치와 관리를 당부하고 있다.     


이재철 부시장은 취임 후 첫 행보로 12월 6일과 7일 성남시의 주요 사업이 진행되는 지역 현장 9곳을 찾았다.


이는 과별 업무보고에 앞서 현장에서 정확한 현안 파악을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시장은 이틀간 △수정구 시흥동 창조경제밸리 조성 사업 현장 △신흥동 제1공단 내 법조단지 이전사업 및 공원조성사업 현장 △단대동 남한산성순환도로 확장 공사 현장 △분당~수서 간 고속화도로 공원화 사업 현장 △태평동 성남시의료원 건립 현장 △모란민속5일장 이전부지 등을 차례로 방문했다.


각 사업의 진행 정도와 공정률, 문제점 진단, 조치 사항 점검 등이 이어졌다.


특히 분당~수서 간 고속화도로 공원화 사업 현장에선 2019년 2월 준공 때까지 안전 시공을 당부했다.


이 부시장은 8일 저녁 신규 공무원 163명과 대화의 자리, 12~15일 수정·중원·분당구청, 성남산업진흥재단, 성남문화재단 등 7곳 기관 방문 일정이 잡혀 있다.


이재철 부시장은 11월 29일 취임 당시 “시민의 안전과 행복한 삶 추구를 신조로 기본과 원칙에 충실한 행정을 펴나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 이재철 부시장이 12월 6일 단대동 남한산성 순환도로 공사 현장에서 현안 파악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카메라출동 탄천EYE  
1/26
배너
배너
배너
최근 인기기사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성남시 분당구 야탑동 288-5 ㅣ 대표전화 070-8886-0514 ㅣ 팩스 031-708-0514 ㅣ 대표e메일 master@tcnews.kr
정기간행물 등록 경기 아 50155ㅣ 등록일 I 2010년 11월 8일 I 발행 편집인 변준성 Copyright ⓒ 2010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사이트는 개인정보 수집을 하지 않습니다 Contact master@tcnews.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