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환경교육/청소년문화/예술여성정치경제행정사회/복지보건/의료사건/사고스포츠/레저인물동정
전체기사
인사/부음/동정 자유게시판 기사제보
편집  2018.11.17 [00:04]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레저
“공공캠핑장 안전하고 다양한 편의시설로 고품질化”
경기도, 279억 원 투입. 2017년까지 22개 공공캠핑장 조성 추진
“가족과 함께 저렴하게, 안전하게,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
기사입력: 2016/03/04 [01:20]  최종편집: tcnews.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한민희

▲ 경기도가 279억원을 투입. 2017년까지 22개 공공캠핑장을 조성한다.     © 탄천뉴스


경기도가 캠핑문화 확산과 경기북부의 체류형 관광 활성화를 위해 올해 12개. 2017년 5개 등 모두 17개의 공공캠핑장 조성을 추진한다. 2017년 공공캠핑장 조성이 완료되면 경기도는 모두 22개의 공공캠핑장을 갖게 되는데 이중 18개가 경기북동부에 위치하게 된다.


경기도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279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총 22개의 공공캠핑장 조성을 목표로 공사가 추진 중인데 지난해 포천 산정호수(32면), 양주 장흥(46면), 양평 용문산(54면), 여주 금은모래(91면), 안성 안성맞춤(85면) 등 모두 5개 장소에 308면 규모의 공공캠핑장을 조성한 바 있다.


도는 올해 고양 킨텍스(70면), 오산 맑음터공원(60면), 구리 친환경(50면), 양평 오목골(75면), 파주 공릉관광지(70면), 연천 세계캠핑체험존(150면) 등 6개 장소에 475면 규모의 캠핑장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또, 안산 선감도 경기해양캠핑장(50면), 화성 향남읍 도이리 캠핑장(35면), 평택내리 관광지(40면) 등지에 캠핑장 조성을 추진하는 한편, 시군 소유 유휴 공유재산이나 폐교 등지에 공공캠핑장을 조성할 수 있도록 사업 공모를 진행 중이다.


2017년에는 파주 임진각 관광지에 400면 규모의 초대형 공공캠핑장 조성이 추진되며, 나머지 4곳 역시 시군을 대상으로 사업공모를 진행 할 예정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경기도가 당일 여행지로는 국내 1위지만, 체류 여행지로는 2위를 차지해 체류관광 확대 필요성이 있다. 특히 낙후된 경기북부지역을 대상으로 체류관광을 확대해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는 것이 이번 공공캠프장 조성사업의 목표”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경기도가 지난 2008년 7월 개장한 연천 한탄강 공공캠핑장의 경우 주변 유원지 등과 연계해 주말이나 성수기에는 90% 이상, 한 해 평균 20만여명이 이용하는 등 북부지역 체류관광 활성화 효과가 크다.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조사한 2014 국민여행 실태조사에 따르면 경기도의 당일여행객수는 1천 98만 명으로 국내 전체 당일여행객 3천65만명의 35%를 차지하는 당일 여행 1위 지역이다. 그러나 체류여행객 수는 789만명으로 전체 3,221만명의 24%를 차지하며 31%를 차지하는 강원도의 뒤를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밖에도 도는 이번 공공캠핑장 조성사업이 지난해 1월 야영장업 등록제 시행 여파로 줄어든 민간야영장의 시설 부족을 메우는 한편 안전한 캠핑문화 조성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공공캠핑장 조성으로 안전하고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고품질의 캠핑장을 가족과 함께 저렴하게, 안전하게,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캠핑장 주변에 위치한 자연, 생태, 안보, 문화 등 다양한 경기북부지역 관광 자원과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경제가 활성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민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카메라출동 탄천EYE  
1/26
배너
배너
배너
최근 인기기사
배너
배너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성남시 분당구 야탑동 288-5 ㅣ 대표전화 070-8886-0514 ㅣ 팩스 031-708-0514 ㅣ 대표e메일 master@tcnews.kr
정기간행물 등록 경기 아 50155ㅣ 등록일 I 2010년 11월 8일 I 발행 편집인 변준성 Copyright ⓒ 2010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사이트는 개인정보 수집을 하지 않습니다 Contact master@tcnews.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