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2024 브런치 콘서트 '전람회 속 멜로디' 개최

브런치 콘서트 시즌2, 명화와 음악이 어우러지는 6번의 무대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4/02/13 [09:29]
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문화재단, 2024 브런치 콘서트 '전람회 속 멜로디' 개최
브런치 콘서트 시즌2, 명화와 음악이 어우러지는 6번의 무대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24/02/13 [09: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브런치 콘서트 20연주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이상일)은 3월 30일 오전 11시 용인시평생학습관 큰어울마당에서 2024 브런치 콘서트 '전람회 속 멜로디' 시즌2의 첫 공연을 선보인다.

지난해 첫선을 보인 '전람회 속 멜로디'는 명화와 해설이 있는 기획으로 4회차 전석 높은 티켓 예매율을 기록하며 용인문화재단의 대표 상설 기획 공연으로 자리매김했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2024년 브런치 콘서트 '전람회 속 멜로디'는 3월 첫 공연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총 6회 진행된다. 이서준 도슨트의 해설로 반 고흐, 마르크 샤갈 등 인상주의 화가의 삶과 이야기를 트리니티 필하모닉오케스트라 수석 단원들로 이루어진 앙상블 트리니티의 연주로 그 시대의 클래식 음악으로 채워 음악과 미술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 프로그램은 △3월 30일 '꺼지지 않는 빛, 빈센트 반 고흐' △4월 27일 '꿈과 사랑의 화가, 마르크 샤갈' △5월 25일 '색채의 마술사, 앙리 마티스' △9월 28일 '영원한 황금의 화가, 구스타프 클림트' △10월 26일 '상상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1월 30일 '현대미술의 아버지, 파블로 피카소'로 구성돼 있다.

본 공연의 티켓 가격은 전석 15,000원으로 초등학생 이상 관람 가능하며 상반기(3~5월) 공연 티켓은 2월 13일 오후 1시부터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전화,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하남시, 유니온파크 내 공공하수처리 용량 72% 확대
이전
1/3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