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주민자치 문화경연대회, 안산시 ‘악동클럽’팀 대상

29일 경기아트센터에서 시군별 대표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동아리 30개 팀 등 1,000여 명 참가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3/08/30 [14:03]
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주민자치 문화경연대회, 안산시 ‘악동클럽’팀 대상
29일 경기아트센터에서 시군별 대표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동아리 30개 팀 등 1,000여 명 참가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23/08/30 [14: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주민자치문화경연대회


경기도는 제12회 경기도 주민자치 문화경연대회에서 안산시 선부1동 악동클럽팀이 대상을 차지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9일 경기아트센터에서 열린 경연대회에는 시군별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동아리 팀과 주민자치위원, 도민 등 1천여 명이 참여했다.

댄스, 태권도, 연주, 노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력과 끼를 인정받아 시군을 대표해 선발된 참가팀들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위축됐던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틈틈이 갈고 닦은 수준급 실력을 뽐냈다.

총 30개 팀이 참가한 경연대회에서 키즈방송댄스를 선보여 대상을 받은 안산시 선부1동 악동클럽팀 외에도 최우수상은 연천군 장남면 통일바라기합창단, 우수상은 화성시 팔탄면 온누리무용단, 성남시 태평2동 타울림난타팀, 시흥시 정왕3동 어우름사물놀이패 3팀이 차지했다. 장려상은 수원시 세류1동 수인선팀 등 10개 팀, 노력상은 부천시 심곡동 라인댄스팀 등 15개 팀이 수상했다.

수상팀 중 상위 5개 팀은 오는 10월 광주광역시에서 개최하는 전국 주민자치 문화경연대회에 참가할 수 있도록 추천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대회에서는 대상 3,500만 원, 최우수상 2천만 원, 우수상 각 1천만 원 등 참가한 모든 팀에 우수사업비 예산 총 2억 3천만 원을 지원하는 등 지난 대회보다 도비를 9배 이상 증액해 시군 주민자치 문화프로그램 활성화를 지원한다.

정구원 경기도 자치행정국장은 “도에서는 민선8기 들어 주민자치 제안사업, 문화경연대회 등 주민자치 활성화 사업에 기존의 3배 정도 많은 예산을 지원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주민이 지역의 진정한 주인되는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하남시, 유니온파크 내 공공하수처리 용량 72% 확대
이전
1/3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