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축구센터 U-18덕영, 2023 무학기 유스컵 2년 연속 우승 차지

충주상고 2:1 로 꺾고 우승컵 들어 올려…김재영, 감각적 오른발 슈팅 멀티 골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3/05/17 [15:03]
스포츠/레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축구센터 U-18덕영, 2023 무학기 유스컵 2년 연속 우승 차지
충주상고 2:1 로 꺾고 우승컵 들어 올려…김재영, 감각적 오른발 슈팅 멀티 골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23/05/17 [15: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용인시축구센터(이사장 이상일) 소속 U-18덕영이 경남 함안에서 열린 ‘2023년 무학기 고등학교 U17 유스컵’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용인시축구센터 소속 U-18덕영이 경남 함안에서 열린 ‘2023년 무학기 고등학교 U17 유스컵’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전국 27개 고등학교 축구팀이 참가해 지난 7일부터 15일까지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우승을 차지한 용인시축구센터 U-18덕영은 이번 대회에서도 유감없이 기량을 발휘하며 파죽지세로 결승전에 올랐다.

용인시축구센터 U-18덕영은 지난 7일 함안 수박구장에서 열린 예선에서 부산정보고를 3대 0으로 꺾고 16강에 오른 후, 9일 경북예일메디텍고를 6대 0으로 대파하며 8강에 안착했다.

이후 11일 경북창녕고(8강전, 1대 0), 13일 서울장훈고(4강전, 4대 0)를 차례로 이기며 충북충주상고와 결승에서 만났다.

15일 함안 곶감구장에서 펼쳐진 결승전에서 경기 초반 용인시축구센터 U-18덕영의 신중건이 연속 3번이나 상대의 골문을 두드리며 매서운 공격을 퍼부었지만 매번 충주상고의 철통 수비에 가로막혔다.

후반 15분 충주상고가 선취골을 터트리며 U-18덕영의 파상공세가 멈칫했지만, U-18덕영의 집요한 공격이 이어지며 후반 27분 김재영이 오진우가 페널티박스 중앙으로 밀어준 볼을 받아 골망으로 집어 넣으며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기세가 오른 U-18덕영은 한층 공세 수위를 높였고, 후반 33분 신중건이 찬 공이 상대편 수비수의 발을 맞고 페널티아크 쪽으로 흐르자 김재영이 감각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경기 두 번째 골을 넣으며 우승을 확정 지었다.

이영진 감독은 “경기를 거듭하면서 선수들이 움직임이 점점 좋아져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었다”며 “묵묵히 잘 따라와 준 선수들에게 고맙고, 많은 지원과 도움을 주신 이상일 시장님과 용인시축구센터 관계자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용인시축구센터 U-18덕영은 이번 대회에서 이영진 감독과 박재철 코치가 최우수지도상을 받았고 최우수선수상(박수환), 공격상(정휘석), 득점상(김재영), 골키퍼상(김태산), 베스트영플레이어상(김어진) 등을 수상했다.

박상섭 용인시축구센터 상임이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우승컵을 들어 올린 우리 선수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며 “열심히 연습해서 좋은 성적을 거둬준 선수들에게 고맙고 또 앞으로도 유소년 선수들이 좋은 기량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축구센터가 적극 지원하겠다”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하남시, 유니온파크 내 공공하수처리 용량 72% 확대
이전
1/3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