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소방공무원이 뽑은 올해 10대 뉴스 1위는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이천시 물류창고 화재, 대구·경북에 코로나19 구급대 지원 등 선정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0/12/30 [08:13]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소방공무원이 뽑은 올해 10대 뉴스 1위는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이천시 물류창고 화재, 대구·경북에 코로나19 구급대 지원 등 선정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20/12/30 [08: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기도청


경기도 소방공무원들이 선정한 올해 10대 뉴스 1위는 ‘4월 1일 전국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이 차지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도 소방공무원 7,086명을 대상으로 지난 10일부터 16일까지 일주일간 설문조사를 실시해 2020년 경기도소방 10대 뉴스를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1위는 4,648명이 선정한 ‘2020년 4월 1일 전국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이 뽑혔다.

국가직 전환에 대한 소방공무원의 염원이 반영됐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이어 지난 4월 이천에서 발생해 38명의 고귀한 목숨을 앗아간 물류창고 화재와 지난 3월 코로나19가 급속히 확산하던 시기 대구·경북에 코로나19 구급대 지원, 구급대원 폭행에 대응하기 위한 전담팀 신설, 7살 한부모 가정 소녀를 대학입학까지 후원해 자신과의 약속을 지켜낸 소방관의 사연 등이 차례로 상위 5위 안에 들었다.

이밖에 2년 연속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서 열린 ‘2020년 경기도 시무식’ 경기도 화재원인 규명률 96% 육박 ‘전국 1위’ 코로나19 사태 속 전국 유일 신임 소방공무원 양성 경기도소방, 화재현장활동 분야 만족도 ‘우수’ 경기도소방학교 김남욱 교수 ‘공공HRD콘테스트’ 대통령상 수상 등의 뉴스도 10위 안에 선정됐다.

서승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생활안전담당관은 “올 한해도 경기도소방은 도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소방 시책과 재난현장 대응 활동을 펼쳤다”며 “다가오는 2021년에도 도민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경기도가 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한마음 한뜻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남한산성 일출
이전
1/3
다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