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신청사 의정기념관 기본계획 완성

2일 신청사 의정기념관 최종보고회 개최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0/07/03 [12:24]

경기도의회, 신청사 의정기념관 기본계획 완성

2일 신청사 의정기념관 최종보고회 개최

탄천뉴스 | 입력 : 2020/07/03 [12:24]

경기도의회, 신청사 의정기념관 기본계획 완성


경기도의회가 2021년 준공 예정인 신청사 ‘의정기념관’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마쳤다.

경기도의회 의원·의회사무처·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신청사 의정기념관 자문단은 10일 의회 제1정담회실에서 ‘신청사 내 경기도의회 의정기념관 기획 및 운영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를 실시했다.

우선, 신청사 의정기념관의 세부 구축계획이 발표됐다.

이날 보고에 따르면 의정기념관은 6개 영역으로 나뉘어 세워질 예정으로 각각의 영역은 카페테리아를 겸한 열린 복합형 소통문화공간인 ‘인포메이션 커먼스’, RFID를 이용한 디지털화된 의회정보가 담긴 아크릴 큐브를 미디어테이블에 올리면 해당정보를 VR·AR로 구현하는 ‘아카이브 큐브’, 무인미디어 태블릿 등이 구비된 전자도서관인 ‘의정자료 지원센터’, 의정활동 체험 및 교육공간인 ‘의정기념관’, 학생 및 단체 관람객이 1일 도의원이 되어 VR·AR로 의정활동을 체험할 수 있는 ‘본회의장 축소체험관’, 갤러리 형태의 회랑에서 의회 역사를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소통갤러리’ 등이다.

의정기념관 전체를 아우르는 대주제는 ‘경기의 빛’으로 선정됐다.

경기도의회는 의회의 탄생과 발전사를 보여주는 ‘빛 내림 관’, 현 지방자치를 일궈낸 다양한 의정활동과 사건·사고를 정리한 ‘여명의 빛 관’, 의회의 유물과 인물을 조명한 ‘빛을 머금다 관’, 의회의 미래와 비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빛의 연장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변천사를 조망한 ‘정오의 빛 관’ 등 5개 전시관을 통해 민주주의와 지방자치의 맥을 체계적으로 나타낼 계획이라고 전했다.

도의회는 이번 최종보고회를 끝으로 의정기념관 기본계획 수립을 마무리하고 하반기부터는 전시콘텐츠 수집과 조례 제정 및 2021년도 본예산 편성 등을 통해 내년도 의정기념관 구축과정을 순차적으로 밟아나갈 예정이다.

경기도의회 신청사 의정기념관 자문단장인 남종섭 의원은 “의정기념관은 방문객이 처음 마주하는 ‘의회의 얼굴’”이라며 “의정기념관을 민주주의와 지방자치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내용과 IT기술을 활용한 최첨단 형식으로 구축해 지방의회를 십분 이해할 수 있는 소통의 장으로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