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병훈 대표발의 법안,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 기본법』등 5건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 통과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0/05/20 [19:10]

소병훈 대표발의 법안,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 기본법』등 5건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 통과

탄천뉴스 | 입력 : 2020/05/20 [19:10]

 


소병훈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광주시갑)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 기본법(이하 과거사정리법)을 비롯한 5건의 대표법률안이 통과됐다고 밝혔다.

 

20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한 과거사정리법은 2010년 활동이 끝난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활동을 재개하여 마무리하지 못한 과거사를 다시 조사하는 내용을 담았다.

 

법안이 시행되면 형제복지원, 선감학원 등은 물론 일제 강점기부터 권위주의 통치 때까지 있었던 국가폭력 사건 및 인권침해 등에 대한 조사 등을 실시할 수 있게 된다. 진실규명을 신청할 수 있는 기간 범위는 시행일부터 2년 동안으로 새로 규정하고, 위원회의 조사 기간은 3(1년의 범위에서 연장 가능)으로 했다.

 

그 밖에 위원회가 청문을 실시할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하고, 피해 및 명예를 회복시키기 위한 적절한 조치를 취하도록 했다.

 

소병훈 의원은 20대 국회의 마지막 터널에서 3년여의 지난한 과정을 거쳐 과거사정리법이 통과되어 매우 다행으로 생각한다. 억울한 국가폭력 사건의 희생자들에 대한 진실규명과 가해자들의 책임을 규명하는 것은 아픈 역사치유와 대국민 통합전제를 위한 국회의의무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과거사법 외 소병훈의원 대표발의 본회의 통과법률안은 행정사법, 지방공기업법, 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기관 운영법, 소방산업진흥법등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