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광주시, 국지도 57호선 교통개선대책 실무협의회 개최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0/01/31 [19:30]

성남시-광주시, 국지도 57호선 교통개선대책 실무협의회 개최

탄천뉴스 | 입력 : 2020/01/31 [19:30]

▲   성남시-광주시, 국지도 57호선 교통개선대책 실무협의회 개최   © 탄천뉴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국지도 57호선(성남~광주) 교통개선대책 수립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지난 1월 31일 성남시 교통도로국 회의실에서 광주시와 함께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국지도 57호선 교통개선대책 실무협의회는 작년 12월 23일 은수미 성남시장, 신동헌 광주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한“국지도 57호선(성남~광주) 교통개선대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의 후속조치다.

 
실무협의회는 성남시 교통도로국장이 주재하였고 성남시에서는 교통기획과장, 버스노선팀장등이, 광주시는 대중교통과장, 버스운영팀장 등 실무자가 참석하였다.

 
주요 안건은 교통개선대책 추진을 위한 공동용역 추진방안 마련으로서 용역범위및 용역비 분담에 대한 사항, 용역 발주시기 등에 대하여 심도 있는 논의를 하였다.

 
공동용역에서는 지하철 등 새로운 교통수단 도입, 도로신설, 버스 등 대중교통 개선등의 교통개선방안을 검토하게 된다.

 
대상구간은 국지도 57호선 판교나들목 ~ 오포 능원교차로 10.7km구간으로 하루 7만 4천여대의 차량이 이용하며 출퇴근시간대에 극심한 교통혼잡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성남시는 광주시와 손을 잡고 국지도 57호선(성남~광주) 의 교통혼잡문제 해소를 위하여 적극 나서게 되었다.

 
김윤철 성남시 교통도로국장은 회의에서 “앞으로도 성남시와 광주시의 공동 현안사항에 대하여는 같이 머리를 맞대고 논의 하겠으며 현실적이고 실현가능한 대안을 마련하여 성공적인 교통대책이 수립될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