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면허 자진반납 고령운전자에 지역화폐 10만원 지급

용인시, 3월13일 이후 반납 대상…경찰서, 면허시험장, 시청서 신청 접수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19/10/08 [11:41]
사회/복지 >
운전면허 자진반납 고령운전자에 지역화폐 10만원 지급
용인시, 3월13일 이후 반납 대상…경찰서, 면허시험장, 시청서 신청 접수
 
탄천뉴스 기사입력  2019/10/08 [11:41] ⓒ 탄천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

용인시는 지난 3월 13일 이후 운전면허증을 스스로 반납한 만65세 이상 시민에게 지역화폐 10만원을 지급키로 했다.

이와 관련해 시는 ‘용인시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지원 조례’를 10일 공포하고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시 지원을 시작한다.

이는 지난 3월13일 경기도 교통안전 증진을 위한 조례가 개정된데 따른 것이다.

신청일 기준으로 용인시에 주소를 둔 만65세 이상 운전자가 자진해서 운전면허증을 반납할 경우 와이페이 카드를 받게 된다.

카드신청은 경기도 내 가까운 경찰서나 운전면허시험장 등을 방문해 운전면허증을 반납한 뒤 그곳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이미 면허증을 반납한 시민은 경찰서나 운전면허시험장, 또는 시청 교통정책과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역화폐는 현장에서 바로 지급하지 않고 추후 지급한다. 신청 시 등기우편이나 용인시청 교통정책과 방문 중에서 선택해 받으면 된다.

한편, 시는 올해 운전면허 자진반납 시민을 900명으로 예상해 예산을 준비했으며, 올해 예산 소진 시 내년에 순차적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