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도42호선 우회도로 상갈진출입로 24일 개통

용인시, 기흥역세권·신갈·구갈동 일대 교통편의 대폭 향상 기대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19/07/23 [16:57]
사회/복지 >
국도42호선 우회도로 상갈진출입로 24일 개통
용인시, 기흥역세권·신갈·구갈동 일대 교통편의 대폭 향상 기대
 
탄천뉴스 기사입력  2019/07/23 [16:57] ⓒ 탄천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갈 접속도로 개통

용인시는 시내 중심부를 동서로 연결하는 국도42호선 우회 자동차전용도로의 상갈진출입로를 24일 오후 2시 개통한다.

이에 따라 신갈동과 구갈동 일대 시민들이 자동차전용도로를 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되고 주변지역 교통흐름도 대폭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국도42호선 우회 자동차전용도로의 상갈진출입로와 기흥역 및 기흥역세권도시개발구역을 연결하는 접속도로가 모두 완성된데 따른 것이다.

시는 시민들의 교통불편 해소를 위해 지난해 11월29일 상갈진출입로를 비롯한 일부 진출입로의 공사가 끝나지 않은 상태에서 국도42호선 우회 자동차전용도로를 조기에 개통한 바 있다.

이후 지난 4월 상갈진출입로를 완공한데 이어 이번에 총연장 372m의 접속도로까지 완공해 이날 개통하는 것이다.

이 구간 접속도로는 기흥역으로 연결되는 6차선 구간이 252m, 기흥역세권도시개발구역으로 연결되는 4차선 구간이 120m로 용인도시공사가 맡아 지난 5월 완공했다. 이후 용인동부경찰서와 교통안전을 위한 시설물 설치 및 협의를 완료해 이번에 개통하게 됐다.

상갈진출입로 개통으로 기흥역세권 아파트 단지 입주민은 물론이고 신갈·구갈동 일대 시민 모두가 자동차전용도로를 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또 그동안 어정진출입로로 집중되던 교통수요를 분산시킬 수 있게 돼 이용자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자동차전용도로 이용도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상갈진출입로 개통으로 신갈·구갈동 일대 주민들의 교통편의가 대폭 향상될 것”이라며 “지역 간 연결성이 확대되고 이동시간이 단축되는 것은 물론이고 주변지역 교통흐름을 개선하는 등의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