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숲과 친구하는” 76가지 시민 체험 프로그램 운영

은행식물원, 맹산·판교환경생태학습원으로 놀러오세요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19/06/07 [08:40]

성남시 “숲과 친구하는” 76가지 시민 체험 프로그램 운영

은행식물원, 맹산·판교환경생태학습원으로 놀러오세요

탄천뉴스 | 입력 : 2019/06/07 [08:40]
    목공체험 ‘우드버닝에 빠지다’ 프로그램

성남시는 지역의 생태 자원을 활용해 연중 “숲과 친구하는” 76가지의 시민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운영 장소는 중원구 은행동 은행식물원, 분당구 야탑동 맹산환경생태학습원, 삼평동 판교환경생태학습원 등이다.

은행식물원에선 21개의 자연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토기용 흙을 오감 체험하는 ‘흙산 놀이터’, 목공 체험 ‘우드버닝에 빠지다’, 임산부들의 ‘은행 숲 태교’, 자연물에서 나는 소리를 찾는 ‘바스락 숲 놀이터’, 동화책 속의 자연현상을 찾아보는 ‘숲속 책방의 생태 이야기’, 나침반으로 지도를 완성해 나가는 ‘가족미션탐험대 동서남북 구석구석’ 등이다.

맹산환경생태학습원은 22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생태원을 둘러보며 숲을 체험하는 ‘맹산 숲속 이야기’, 유해 화학물질에 관해 배우는 ‘엄마 지구 사용 설명서’, 절기에 맞춰 전통놀이와 먹거리를 체험하는 ‘절기 따라 생태원가요’, 논 삶기와 모내기 등이다.

판교환경생태학습원은 33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새들의 모습과 울음소리를 관찰하는 탐조 강사 양성과정, 폐품으로 미니정원을 꾸미는 ‘가치 찾는 에코 공방’, 지구온난화로 녹아가는 남극대륙을 탈출하는 놀이 ‘나는야 바람을 타는 항해사’, 숲·나무·동물·기후변화를 주제로 전시 해설 수업하는 초록·파란·하얀마을 프로그램 등이다.

각 프로그램은 운영기관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 신청 받는다. 목공 체험 외에는 모두 무료다.

이 외에도 성남지역에는 수정구 상적동에 신구대학교 식물원이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