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성 의원 등 국회의원 6인 방북 … ‘금강산 관광 물꼬 틀까?’

“금강산 관광을 포함한 민간 교류 시작되는 계기되길”

이경희기자 | 기사입력 2019/02/12 [20:42]

임종성 의원 등 국회의원 6인 방북 … ‘금강산 관광 물꼬 틀까?’

“금강산 관광을 포함한 민간 교류 시작되는 계기되길”

이경희기자 | 입력 : 2019/02/12 [20:42]

 

▲     © 탄천뉴스


임종성의원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 을)을 포함한 국회의원 6인이 12, 남북 민간교류행사 참석차 금강산을 방문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임종성의원을 비롯, 설훈, 노웅래, 심기준의원과 민주평화당 최경환의원, 자유한국당 황영철의원은 12일부터 12일간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한국진보연대, 한국종교인평화회의(7대 종단) 5개 단체가 공동 주최하여 금강산에서 진행하는 남북 공동 새해맞이 행사에 참석했다.

 

이외에도 각계각층을 대표하는 인사로 꾸려진 방북단은 취재진 포함, 251명에 달한다. 이들은 모두 육로를 통해 방북했다.

 

한편 임종성의원은 이번 방북길에 북쪽에 SBS 인기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 개마고원 편의 촬영협조도 요청할 예정이다.

 

임 의원은 “10년 넘게 길이 막혀있던 금강산에 방문하게 돼 감개가 새롭다면서 오늘 행사가 남북이 평화를 되찾고, 금강산 관광을 포함한 민간 교류가 봇물처럼 시작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주문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